화성시공공급식지원센터, ‘학생 농부 프로젝트’추진

 

 

 

안녕일보 홍주현 기자 | 화성시 공공급식지원센터는 농업의 가치를 이해하고 농촌에 대한 인식을 고취시키기 위한 ‘2022년 중딩, 학생농부가 되다’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24일 밝혔다.

 

‘중딩, 학생농부 프로젝트’는 자유학년제에 맞춰 체험학습과 진로탐색 등을 통해 농업과 농촌에 대한 인식을 개선하고 건강한 식생활을 할 수 있도록 돕는 프로그램이다.

 

이번 프로젝트의 대표적인 교육은 바른밥상문화원이 마련한 ‘채소정원이 내게로 와서’로 화성시 동화중과 동학중에 재학하는 55명의 학생들에게 오는 7월까지 총 32강에 걸쳐 대면교육으로 진행하게 된다.

 

특히 감자심기 교육과 시농제, 새싹비빔밥, 천연주스 만들기 등 체험 학습을 통해 도시농업연구원, 식품품질검사원, 푸드스타일리스트 등 다양한 진로를 탐색하는 시간도 진행될 예정이다.

 

김조향 농식품유통과 과장은 “농작물을 심고, 자라는 과정을 배우며 농촌과 농업의 소중함을 아는 시간이 될 것”이라며, “앞으로도 양질의 콘텐츠로 농업관련 진로탐색의 기회가 되는 좋은 교육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생활,문화

더보기

스포츠

더보기